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News

News

[매일경제 보도] 첨단 유도무기 공격 피한다…연대 연구팀, 새 스텔스 소재 개발

관리자 2022-02-22 Number of views 63

국내 연구진이 첨단 유도무기 공격을 회피하는 신규 스텔스 소재를 개발했다.


연세대는 기계공학부 한재원 교수 연구팀이 첨단 다중 분광(파장) 스텔스 소재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첨단광학소재' 온라인판에 최근 실렸다.

연구팀에 따르면 이번에 개발한 소재는 레이저·열 영상·밀리미터파 레이더를 사용한 유도무기의 추적을 방해할 수 있다. 가시광선에서 위장 색을 구현하고, 다양한 파장의 빛을 흡수·반사하는 한편 밀리미터파 레이더 파장을 흡수하는 복합 기능을 가졌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 소재는 여러 군사 장비에 활용성이 높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연구팀 관계자는 "최근 국제적으로 주목받는 K2 전차, K9 자주포는 물론 차세대 보병전투장갑차 '레드백'을 비롯한 여러 방위산업 제품에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 교수는 관련 기술 상용화를 위해 지난해 8월 설립한 교내 창업기업 애즈미(ASMI·Advanced Stealth Materials Inc.)를 통해 연구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적외선·밀리미터 레이더 스텔스·투명 스텔스 소재 시제품 개발에 성공했다고 연구팀은 전했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미래국방혁신기술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됐다. 


일자 (2022.02. 09)

링크: 첨단 유도무기 공격 피한다…연대 연구팀, 새 스텔스 소재 개발 - 매일경제 (mk.co.kr) 

0 comments

0/2,000 Byte
There are no registered comments.